동네 한 바퀴를 도는 일은 어떻게든 살아보겠다는 몸부림이라는 것을 뒷늦게 깨달았다. 내가 왜 살아야 하는지 그 이유를 잃어버린 시간에  계속 머물다, 어떻게든 하루라도 더 연장해보겠다고 애쓰는 일이 동네 한 바퀴였다.

동네 한 바퀴
또 동네 한 바퀴


2020/12/28 22:33 2020/12/28 22:33
Trackback URL :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
openclos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