겨울이라 유일한 비건 컵라면을 사려고 찾았더니... 다시 한 번 가격에 분노한다.
저 가격이면 같은 용량의 진라면을 4배 더 살 수 있겠다. 아우... 진짜 빡쳐.

애인님은 종종 비건 간식이나 먹거리를 "한입만" 하는 건 진짜 상도도 없고 나쁜 짓이라고 말하곤 하는데, 농담이지만 뼈속 깊은 진심이 담긴 말이다. 비건이 아닌 제품의 가격을 생각하고 비건 제품을 이해하면 매우 심각한 잘못이다. 비건이라는 단어 하나 붙은 것만으로 가격이 3~4배는 가볍게 뛴다. 아우 빡쳐. 심지어 비건 제품을 살 때마다, 내가 무슨 부귀영화를 부리겠다고 비건했나 싶다.

참, 풀무원 두부 크럼블이 비건인(것 같은)데 진짜 맛납니다. 비건 제품을 만들려면 이 정도 맛으로 만들어주세요. 그럼 비싸도 사먹어요. ㅠㅠ 하지만 컵라면 가격은 진짜 빡치네...



2022/01/19 16:05 2022/01/19 16:05
Trackback URL :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
openclose